신일 정윤석 대표이사,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유공 국무총리 표창 수상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성공적인 유치에 기여한 공로 인정
한파가 불어 닥친 올림픽 현장에 난방가전 및 공공물자 공급

2019-10-17 09:38 출처: 신일산업

신일 정윤석 대표이사,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유공 국무총리 표창 수상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17일 -- 종합가전 기업 신일 정윤석 대표이사가 행정안전부로부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성공적인 유치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이 상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성공적인 유치에 기여한 개인이나 단체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조직위와 강원도 등 유관 기관의 엄정한 협의를 통해 선정됐다.

신일 정윤석 대표이사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와 56억원 규모의 난방기기 등 공통물자 납품 공급 계약을 체결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이를 통해 올림픽기간 동안 경기장과 비경기장을 포함해 총 128곳의 장소에 있는 2833개 기능실에 난방가전 9종, 공공물자 38종 등 총 11만여대의 제품을 공급했다.

특히 올림픽 개최 당시 강력한 한파가 불어 닥친 가운데 신일의 난방가전은 선수단과 봉사자, 관람객들이 편안한 환경에서 경기를 즐기는 데 일조했다.

신일 정윤석 대표이사는 “평창 동계올림픽은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열린 동계올림픽으로 역사적인 순간에 신일이 함께할 수 있었던 것을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이번 수상을 발판 삼아 신일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종합가전 기업으로 큰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윤석 대표이사는 1991년 대학 졸업 후 신일에 평사원으로 입사해 지난해 4월 대표이사로 선임된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아울러 2010년부터는 판매사업본부를 총괄하며 기업운영의 새로운 기준과 틀을 만들어 낸 결과 2010년 당시 680억원에 불과했던 매출을 8년 만인 2018년에 약 1687억원을 만들어내며 역대 최고 매출을 달성하는데 기여한 바 있다.

신일산업 개요

신일산업은 시장을 선도하는 기술개발과 고급스러운 디자인, 합리적인 가격을 기반으로 계절 가전을 비롯한 주방 가전, 환경 가전, 건강기기 등 다양한 고부가가치 제품을 선보이는 종합 가전 전문 기업이다. 60년의 역사와 전통을 기반으로 보다 혁신적이고 보다 뛰어난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끊임없는 연구와 개발에 힘쓰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