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딤365, 1분기 대비 ‘씨앗’ 공공클라우드 이용계약 실적 27% 증가로 매출 신장

2019-09-11 09:51 출처: 디딤365

디딤365 클라우드 스토어 씨앗 8월 통계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9월 11일 -- 클라우드 서비스 전문기업 디딤365(대표 장민호)는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운영 중인 클라우드 스토어 ‘씨앗’에서 8월 기준 전체 제공자별 이용계약 건수와 이용계약 금액에서 각각 6위와 4위를 차지 했다고 11일 밝혔다. 1분기 대비 이용계약은 27% 증가했고, 이용계약 금액은 등록된 203개 기업 중 4위까지 올랐다.

KT클라우드 국내 유일 플래티넘 파트너인 디딤365는 공공클라우드인 KT G-Cloud와 공공/일반 클라우드 원격백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공공기관이 규정한 각종 데이터 보관 법규 및 보안 규정에 맞춰 별도 클라우드 서비스를 구축 및 365일 24시간 운영을 지원하고 있다.

공공기관에 적합한 KT G-Cloud는 대한민국 공공기관을 위한 최초 ‘클라우드 서비스 보안 인증’을 획득한 강력한 보안성과 신뢰성을 제공하는 클라우드 서비스로 공공기관 및 공공기업의 대내외 업무에 안전하고 손쉽게 클라우드를 도입할 수 있다.

클라우드 원격 백업은 만약에 발생할 수 있는 랜섬웨어와 데이터 센터의 화재 및 지진 등 다양한 사고 장애에 대비할 수 있으며, 암호화된 소산 백업을 제공하는 공공 전용 원격 백업 서비스다.

이번 실적증가에 대해 장민호 대표는 “2분기에도 KT 국내 유일 플래티넘 파트너인 디딤365의 클라우드 구축/운영 능력은 공공클라우드 부문에서 인정되면서 매출 또한 전년대비 50%이상 고공 상승중”이라며 “공공클라우드 도입 시 기존 시스템의 안정된 클라우드 전환과 상시적인 관리를 위해 연중 24시간 운영지원 서비스가 가능한지 고려해야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6년 3월부터 구축·운영 중인 클라우드 서비스 전문 스토어인 씨앗(CEART: Cloud Ecosystem Application maRT)은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한곳에서 찾아보고 이용할 수 있는 정보유통 플랫폼이다. 클라우드 시장확대와 클라우드 기반 국가사회 발전을 지원하는 ‘씨앗’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 203개 협약기업의 327개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으며 협약기업의 이용 계약 누적 실적은 754건, 총 거래액은 504억 원을 넘어섰다.

디딤365 개요

디딤365는 2005년부터 IDC를 운영한 코어 기술과 매니지드 운영 인력을 갖춘 클라우드 서비스 전문 기업이다. 멀티클라우드(KT ucloud biz의 유일 플래티넘 파트너, AWS, Azure 파트너) 기반에서 공공기관·엔터프라이즈·교육기관·게임 등 고객이 요구하는 다양한 환경에 맞춰 클라우드 컨설팅, 마이그레이션, 보안, 유지보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클라우드 포털 ‘디딤365’를 운영중이며, CSB(Cloud Service Brokerage) 플랫폼인 ‘디딤클라우드비즈’를 통해 고객의 성공적인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돕고 있다. 특히 자체 개발한 디딤센터를 통한 모니터링 매니지드 서비스는 글로벌 기준에 맞춰 다양한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 만족도가 높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