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림 피오봉사단 6기, 2019년 첫 환경봉사 성황리에 마쳐

하림 피오봉사단 6기, 주말 2019년 첫 오프라인 환경 봉사활동 펼쳐
서울에너지드림센터에서 에너지 자원 재생방법 체험하고 에너지 자립의 중요성 배워
다양한 생물 서식지에서 나무와 도토리 직접 심어보며 생태계 보호 다짐

2019-06-24 09:45 출처: 하림 (코스닥 136480)

하림 피오봉사단 6기가 봉사 활동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익산--(뉴스와이어) 2019년 06월 24일 -- 종합식품기업 하림의 소비자 가족봉사단 피오봉사단이 22일 2019년 첫 오프라인 모임을 갖고 서울 월드컵공원 내 노을공원에서 환경 봉사활동을 펼쳤다.

하림의 소비자들로 구성된 피오봉사단과 이른 아침부터 전북 익산에서 온 하림 임직원 총 70여명은 먼저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서울에너지드림센터를 방문해 환경교육을 받았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는 국내 최초 에너지자립형 친환경 공공건물이자 서울을 대표하는 환경교육전시관이다. 피오봉사단과 하림 임직원은 전문강사의 설명과 함께 건물 곳곳에 적용된 핵심 기술을 체험하고 공공 건축물이 재생에너지를 만들어 에너지 절약을 실현하는 과정을 직접 확인했다.

자연과의 상생을 중시하는 피오봉사단은 에너지드림센터 견학 후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는 월드컵공원 일대로 이동해 환경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쓰레기매립지에서 공원으로 완전히 탈바꿈한 노을공원에 묘목을 심고 도토리 씨드뱅크를 설치했다. 도토리 씨드뱅크는 친환경 흙과 뿌리가 발아한 도토리열매를 함께 넣은 자루다. 건강한 흙이 토지를 정화하고 도토리씨앗이 묘목으로 성장해 도심 속 폭염을 완화하고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어 최근 각광을 받고 있는 방법 중 하나다.

하림 피오봉사단 6기 배민경씨는 “이번 활동은 재생에너지에 대해 배우고 체험할 수 있어서 아이들뿐 아니라 어른들에게도 무척 유익했다”며 “노을공원에 직접 참나무를 심고 도토리 씨드뱅크를 설치하는 활동은 아이들에게 자연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환경을 위한 나무숲 조성에 기여하는 뜻 깊고 특별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피오봉사단 단장을 맡고 있는 박길연 하림 대표는 “2014년에 창단되어 6기를 맞이한 피오봉사단의 2019년 첫 오프라인 봉사활동을 성황리에 마쳐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하림 피오봉사단은 2019년에도 다채로운 온오프라인 활동으로 동물사랑과 환경보호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halim.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