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출판 새얀, ‘긍정 육아법’ 히트 시킨 레베카 애인즈의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 출간

미국 전역을 뒤흔든 착하고 긍정적인 엄마의 반란, 전통 육아법의 맹신을 깨고 긍정 육아법의 효과를 몸소 입증한 레베카 애인즈
“레베카 애인즈와 함께 소리 지르고, 잔소리하고, 누가 이기나 힘 겨루는 육아 대신 유대감 드높이는 ‘긍정 육아법’으로 육아의 진정한 기쁨 되찾자”

2019-03-21 11:30 출처: 도서출판 새얀

도서출판 새얀이 출간한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 신간 표지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 신간 소개 동영상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21일 -- 도서출판 새얀이 전통 육아법의 맹신을 깨고 긍정 육아법의 효과를 몸소 입증해 미국 내 많은 부모 및 육아 전문가에게 호평을 끌어낸 용기 있는 엄마 레베카 애인즈의 육아 신간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저자 레베카 애인즈, 1만4000원)’을 출간했다고 21일 밝혔다.

육아를 하다 보면 자녀와 지지고 볶는 촌극이며 좌절감, 스트레스, 분노가 만연하기 마련이다. 하지만 한때 최고의 축복으로 여기던 자녀에게 걸핏하면 소리 지르고, 잔소리하고, 그것도 모자라 자녀와 누가 이기나 힘 겨루는 육아 속에서 많은 부모가 속앓이를 하고 혼란스러워 한다. ‘정말 아이는 떼쓰거나 짜증을 부려 우리의 관심을 끌려 할까?’, ‘정말 아이는 시도 때도 없이 우리의 권위에 도전하려 들까?’ 부모들은 벌을 주자니 아이의 감정이 다칠까 봐 두렵고, 잘해 주자니 버르장머리가 없어질까 봐 두렵기만 하다.

아이들을 볼 때마다 아이들과 함께 보내는 축복받은 나날들을 기쁨으로 여기고 싶은 부모의 마음은 어디가나 같다. 하지만 매일 같이 계속되는 육아 전쟁 속에서 그 삶의 선물 꾸러미를 하나하나 기쁜 마음으로 풀어보기 보다는 아이들의 행동만 관리하려 들다 스스로 구렁텅이에 빠지게 된다고 부모들은 한 목소리로 말한다.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는 이처럼 소리 지르고, 잔소리하고, 누가 이기나 힘 겨루는 육아에 지친 부모들에게 아이와의 유대감을 드높이며 진정한 육아의 기쁨을 되찾을 ‘긍정 육아법’의 새로운 길을 제시한다.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는 일상의 육아 전쟁 속에서 차마 말 못할 엄마, 아빠의 고민을 솔직하고 통찰력 있게 담아내 많은 부모 독자가 바로 ‘나 자신의 이야기’라고 여길 만한 내용이다. 무엇보다도 저자 특유의 솔직하고 흡인력 있는 언어로 아이와 우리를 등지게 하는 전통 육아법의 조건적 사랑의 폐해를 짚어주면서, 흔히 전통 육아법이 말하는 아이들을 ‘오냐오냐 키울 때 초래하게 될 온갖 무서운 이론’이 정말 맞는지 실제로 밝혀본다. 그리고 그 가운데 우리가 아이들을 얼마나 ‘부모의 권위를 무너뜨리고 가정을 제멋대로 끌고 가려는 막무가내’로 인식하게 됐는지, 또 그로 인해 ‘아이들과 얼마나 끝없는 힘 겨루기’에 매이게 됐는지 재조명한다.

특히 레베카는 페이스북 커뮤니티 페이지 ‘긍정 육아법: 걸음마기와 그 이후 Positive Parenting: Toddlers and Beyond’에서 현재 100만명이 넘는 부모 팔로워를 거느리며, 좀 더 나은 육아법을 찾고자 노력하는 부모들과 많은 육아 전문가에게서 전폭적인 지지를 얻고 있다. 레베카는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를 통해 전통 육아법의 맹신을 깨고 긍정 육아법의 효과를 몸소 입증해나가는 과정에서 긍정 육아법의 논리를 뒷받침해줄 최신 신경 과학, 뇌 과학, 분야 석학과 육아 분야 전문가의 데이터를 총정리했다.

도서출판 새얀은 걸핏하면 아이와 등지게 하는 전통 육아법에 매여 아들과 불행하기만 했던 과거에서 벗어나 이제 긍정 육아법을 통해 진정한 행복을 되찾은 레베카처럼, 독자도 이 책을 통해 어떤 상황에서도 아이들과 맺은 유대감의 끈을 놓치지 않으면서 아이들이 최고로 인정하는 리더로 자리매김하는 법을 터득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 가운데 도대체 ‘이걸 느낀 게 언제였나 싶은’ 진정한 육아의 기쁨이 독자의 마음 가득히 채워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자 레베카 애인즈

레베카 애인즈는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긍정 육아법 사이트(Positive-parents.org)의 창립자이다. 또 100만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페이스북 커뮤니티 ‘긍정 육아법: 걸음마기와 그 이후 Positive Parenting: Toddlers and Beyond’의 창시자이자, 미국 유명 육아 매거진 ‘크리에이티브 차일드 매거진(Creative Child Magazine)’과 ‘베이비 머터너티 매거진(Baby Maternity Magazine)’의 편집자이다. 실제로 전통 육아법에서 긍정 육아법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한 레베카는 자신의 페이스북 커뮤니티를 통해 늘 지지고 볶는 촌극과 좌절, 스트레스, 분노로 점철된 육아 현장에서 몸소 터득한 긍정 육아법의 지혜와 영감을 매일같이 공유하고 있다. 현재 고등학교 시절의 연인과 결혼해 매일같이 기적의 순간을 선사하는 두 아들의 엄마로 살아가고 있다.

◇역자 김진희

연세대학교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고 UBC 경영대에서 MBA 본 과정을 수학했다. 홍보 컨설팅사에 재직하면서 10여년간 삼성전자, 한국 P&G, 한국 HP 등의 글로벌 브랜드 뉴미디어 광고 및 홍보 컨설팅을 수행했다. 편집자와 출판 기획자로 활동하고 있으며, 개인 브랜딩, 광고, 홍보, 미디어, 대중문화 분야에서 글을 쓰고 있다. 주요 역서로는 ‘기묘한 꽃다발(에놀라 홈즈 3권)’, ‘사라진 후작(에놀라 홈즈 1권)’, ‘내 시간 우선 생활습관’, ‘진흙, 물, 벽돌’, ‘프로젝트 세미콜론’, ‘구름사다리를 타는 사나이’, ‘4차 산업혁명의 충격’, ‘왓츠 더 퓨처’등이 있다.

◇도서출판 새얀 출간도서

2019년 3월: 착한 엄마가 애들을 망친다고요?
2018년 12월: 연애 저체온증
2018년 8월: 1000박 1001일의 블라디보스톡
2018년 8월: 옥수수 한 입 베어 물고
2018년 7월: 스물셋, 뜨거운 가슴으로 세계를 품다
2018년 6월: 우리들의 사랑법
2018년 6월: 내가 걷는 자리마다 온통 바람이었다

◇도서출판 새얀 주요 출간 분야

인문교양, 경제경영, 자기계발, 퍼스널 브랜딩, 에세이, 소설

도서출판 새얀 개요

도서출판 새얀은 초록 잎 사이로 수줍게 드러난 새하얀 하늘처럼 만날 때마다 설레는 참신한 콘텐츠로 다양한 독자층의 감성을 촉촉이 적시고 지성을 풍요롭게 살찌우기 위해 태어났다. 땅에 심겨진 작은 밀알의 겉껍질이 썩으면 비로소 그 안에 생명의 눈이 바깥으로 나와 싹을 틔우고 열매를 맺듯이, 도서출판 새얀은 누군가에게 울림을 줄 이야기에 가만히 귀 기울이고 그 안에 감춰진 생명의 맥박이 온전히 세상에 드러나 더 많은 독자에게 더 큰 울림을 주도록 끊임없이 스스로 담금질하고 두드려 한 권의 책을 만드는 출판사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